양상용시인작품

인생 / 양상용 시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양상용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7-04-27 23:31 조회2,852회 댓글4건

본문

ab4d066e617abdb18aa3ff08b88aa154_1493301

 

 

인생

                     양상용 / 시인​

저 바다 끝에는 뭐가 있을까?
알 수 없으니
더 궁금한 바다여!
쉴 새 없이 일렁이는
거친 파도 헤치며
결국은 가봐야 알게 되겠지.

먼 바닷길 외롭지 않게
같이 가면 좋으련만
저 바다 끝까지
함께 갈 수는 없으니
그 끝이 궁금하거든
같은 깃발 높이 매달고서
천천히 따라오시게나!

내가 먼저 그 끝에 다다르거든
힘차게 뱃고동 울릴 테니
그 소리 듣고 어렴풋이라도
알고들 있으시게.

그대들이여!
꿋꿋이 파도를 헤쳐 나아가
그 끝에 다다르거든,
같은 깃발 나부끼며
시원하게 뱃고동이나
함께 울려 주시게.

 

 

▶詩作 Memo

 

바다를 보고 있으면 언제나 저 끝에는 뭐가 있을지가 궁금하다. 끝을 알 수 없기에 더더욱 궁금해지는 바다는 그래서 인생과 닮았다. 쉴 새 없이 일렁이는 파도를 겪으며 살아봐야 아는 인생, 각자의 바다를 외롭게 헤쳐 나아가고 있을 이들에게 어렴풋이라도 희망을 알려주고 싶다. 제각기 다른 인생의 바다, 그 끝을 함께 갈 수는 없지만 모든 이가 각자의 방법으로 헤쳐 나아가고 있기에 부디 외로워하지 말기를, 각자의 바다 끝에는 뭐가 있을지 결국은 가봐야 알겠지만 인생이라는 항해의 여정을 각자의 속력으로 꿋꿋이 잘 헤쳐 나아가길 바란다.

추천 1 비추천 0

댓글목록

신윤복님의 댓글

신윤복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며칠 전에 지은 저의 시에 대한 위로의 시를 본 느낌입니다. 인생의 무지에 대한 시였는데, 좀 더 다듬고 올리려고 했어요.^^ 함께 인생에 대해 고민하고 헤쳐나가는 사람들이 있다는 것, 먼저 저만치 수평선 가까이에서 뱃고동을 울려주며 등대역할을 해주는 사람들이 있다는 것. 정말 감사한 일입니다. 가까운 사람들로부터 많은 것을 배워나가지만 이렇듯 인생선배님의 인생이야기를 듣기는 참 드문 일입니다. 그래서 더 소중하고 감사드립니다. 곧 4월이 끝나가네요. 좋은 일들만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양상용님의 댓글

양상용 이름으로 검색 댓글의 댓글 작성일

신윤복 님 잘 지내고 계시지요?
지난 4월 따뜻한 봄 안에서 꽃구경 많이 하셨나요?
어느덧 5월에 첫 날이 되었네요.
5월에는 또 어떤 일들이 생길까요?
미리 알 수는 없지만
좋은 생각 좋은 마음을 가지고 기대를 한다면
분명 설렘과 행복이 가득한 좋은 날들을 맞이 할 수 있을거에요.
우리 함께 설레이는 5월을 좋은 생각 좋은 마음으로 기대해 보아요. ^^
며칠 전에 지은 신윤복 님의 시 보고 싶어요.
또 뵈어요. ^^

허깅유님의 댓글

허깅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모처럼..마음에 드는 시 쓰셨네요^^ 님의 남성다운 성격이 잘 나타난 시 같아요... 저도 요트와 향해, 바다를 주제로 시를 썼는데..ㅎㅎ 사실 최근에는 요트와 요트선수를 소재로 한 성장소설을 쓰고 있는 중이였거든요..

암튼..남성미가 넘치는 시입니다..

양상용님의 댓글

양상용 이름으로 검색 댓글의 댓글 작성일

허깅유 님 감사합니다.
요트와 항해 그리고 바다라 멋진 작품이겠는 걸요? 시도 소설도 기대할게요.

본 서재 내에 수록된 작품은 저작권이 성립되므로 표절 및 인용을 금지합니다.

단, 출처 및 작가 명 표기를 명확히 하는 조건으로 작품의 무단복제, 무단게시, 재배포, 전파하는 것을 인터넷 상의 비영리적 이용에 한하여 허용합니다.

 

 

양상용시인의 죽은시인의사회 PC버전 로그인
로그인 해주세요.

회원가입

쪽지

포인트

스크랩
양상용시인서재
동인들의서재
양상용시인의 죽은시인의사회 PC버전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