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인회원 시작품

나무

페이지 정보

작성자 캘리클락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7-12-12 08:16 조회51회 댓글0건

본문

늙어 죽어가던 나무는 이젠 그조차 한스러워

더 이상 죽지 않는 고목이 되었다

그 자리를 덩그러니 서있다 보니

언젠가 누군가의 그늘이 되고 쉼터가 되고

보금자리 하나가 되었다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본 서재 내에 수록된 작품은 저작권이 성립되므로 표절 및 인용을 금지합니다.

단, 출처 및 작가 명 표기를 명확히 하는 조건으로 작품의 무단복제, 무단게시, 재배포, 전파하는 것을 인터넷 상의 비영리적 이용에 한하여 허용합니다.

 

양상용시인의 죽은시인의사회 PC버전 로그인
로그인 해주세요.

회원가입

쪽지

포인트

스크랩
양상용시인서재
동인들의서재
양상용시인의 죽은시인의사회 PC버전 로그인